August 16, 2011

split flap

split flap




가끔, houdini 를 공부하는 사람들을 위해서 퀴즈를 낸다. 이번에는 split flap. 문자를 바꿔갈 때 a~z 의 순서를 따라 움직여야 한다. b 가 a 가 되기 위해서는 z 까지 변했다가 a 로 변화해야 한다.

Posted by strbpy at 12:56 AM | Comments (0)

July 05, 2011

storm

between spiral storm


폭풍을 그리는 중, 지루해서 다른 그림 한 장

Posted by strbpy at 12:23 PM | Comments (0)

October 03, 2010

invader

invader

invader on white

Posted by strbpy at 10:30 PM | Comments (0)

June 25, 2010

slip through

slip through

wip. mantra.

Posted by strbpy at 01:29 PM | Comments (1)

June 21, 2010

neon

neon 2

Posted by strbpy at 05:22 PM | Comments (0)

May 31, 2010

pseudo sculpture

animation pitch 를 위해 준비했다.

Posted by strbpy at 12:34 PM | Comments (0)

May 23, 2010

lake

mantra

Posted by strbpy at 04:14 AM | Comments (2)

May 16, 2010

lake wip

mantra

Posted by strbpy at 12:04 AM | Comments (0)

April 18, 2010

low haze v2

low haze v2.

with 1 volume shader.
added step size control.

Posted by strbpy at 01:33 AM | Comments (0)

February 24, 2010

paper shader

papershader

mantra

Posted by strbpy at 12:53 AM | Comments (0)

January 13, 2010

low haze

low haze

with one volume shader.

Posted by strbpy at 04:43 AM | Comments (0)

December 30, 2009

texture bombing

textureBombing

2 surfaces. 1 shader. Texture bombing composite type.

Posted by strbpy at 01:36 AM | Comments (0)

September 11, 2009

now i love jpeg

(jpeg (gif))


colorS#2

(scaled (gif))

091023: 이색은봐줄수가없군

Posted by strbpy at 12:46 PM | Comments (0)

September 10, 2009

comp

091022: 다시보니한심.

Posted by strbpy at 01:21 AM | Comments (0)

September 03, 2009

colorS #1

colorS #1

oh my poor jpeg

Posted by strbpy at 02:42 AM | Comments (0)

field composition

field composition #1

.

field composition #3

좋은 일은 한꺼번에 생기더라.

Posted by strbpy at 02:25 AM | Comments (0)

May 19, 2009

design as a hobby

사무공간을 계획하고 있다.

Posted by strbpy at 11:48 AM | Comments (0)

March 28, 2009

flow

flow a3

and a.o.s., everything's so okay.

Posted by strbpy at 01:45 PM | Comments (4)

March 27, 2009

flow

flow a1

i'm done. i can't stand me, me self, my self, myself doing, not doing, not, no, o.

Posted by strbpy at 12:40 PM | Comments (0)

March 24, 2009

spiro

spiro a2
spiro a1

This comes from depth of randomness.

Shallow enough.

Posted by strbpy at 02:14 PM | Comments (2)

January 25, 2009

climbing

climbing

for illustration friday

Posted by strbpy at 02:38 AM | Comments (5)

December 25, 2008

fear is the mind-killer

fear is the mind killer

Posted by strbpy at 03:13 AM | Comments (0)

December 23, 2008

shadowMountain

under the shadown of mountain

Posted by strbpy at 05:57 PM | Comments (0)

June 30, 2008

파도를그리는중

바다.

세상의 멋진 것들은 모두 xx로 이루어져 있다.

Posted by strbpy at 02:27 PM | Comments (1)

June 28, 2008

for eoeobu

eoeobu 밴드 공연을 위한 무대. study model.

conceptual design : cho yoon seok
developement : chang E

Posted by strbpy at 09:38 PM | Comments (0)

April 24, 2008

cells

cellular automata 의 구현은 간결해서, excel 로도 쉽게 만들 수 있다. quantrix 로는 더 깔끔.

Posted by strbpy at 02:34 PM | Comments (0)

April 14, 2008

thoughts




"you think too much"

Posted by strbpy at 05:04 PM | Comments (0)

April 09, 2008

forest




두번 떨어뜨리고 오른쪽으로 돌고
하나 후 오른쪽
하나 후 오른쪽
하나 후 오른쪽
두번 떨어뜨리고 왼쪽으로 돌고
하나 후 왼쪽
하나 후 왼쪽
하나 후 왼쪽
두번

이런 규칙

Posted by strbpy at 05:27 PM | Comments (0)

basis

초기 환경.
다수의 서고.
녹색은 나무의 표현형이기도 하다.

Posted by strbpy at 02:54 PM | Comments (0)

June 27, 2007

sand

Posted by strbpy at 11:32 AM | Comments (0)

April 20, 2007

plus

Posted by strbpy at 07:14 PM | Comments (2)

March 24, 2007

points

/etc/fstab :
/dev/hdc1 /mnt/nt ntfs ro,dmask=0222,fmask=0333 0 0

Posted by strbpy at 06:25 PM | Comments (0)

March 03, 2007

untitled

Posted by strbpy at 06:08 PM | Comments (2)

January 20, 2007

less than

Posted by strbpy at 02:19 PM | Comments (0)

January 05, 2007

untitled

잘 지내 ?

Posted by strbpy at 05:46 PM | Comments (0)

December 30, 2006

untitled

Posted by strbpy at 08:26 PM | Comments (0)

June 23, 2006

new (new)

motion graphic 일을 시작하다.

Posted by strbpy at 06:17 PM | Comments (1)

April 06, 2006

bonjour

Posted by strbpy at 12:07 AM | Comments (2)

October 20, 2005

on f

네모 상자가 불타고 있다.

Posted by strbpy at 01:34 AM | Comments (0)

September 22, 2005

quiz: split stair

hj, ys 에게 낸 quiz: 논리적인 모델링을 위한:

계단의 layer 수, 각, 높이등을 자유로이 조절할 수 있어야 한다.

이 벽은, 유럽에서 만든듯한, "모모" animation 에 등장한다.

--

comment 기능 open.

Posted by strbpy at 02:59 PM | Comments (1)

July 02, 2005

new kind of

"전혀 다른 그림"

얼마나 "다른" ?

Posted by strbpy at 03:48 PM | Comments (0)

June 15, 2005

cloud

lsystem 으로 산을 그린적이 있었다.

같은 방법으로 구름을 그려야 한다.

Posted by strbpy at 05:51 PM | Comments (0)

June 11, 2005

composition

조형연습

Posted by strbpy at 10:25 PM | Comments (0)

April 16, 2005

me & my

Posted by strbpy at 04:27 PM | Comments (0)

April 12, 2005

iceberg planet

Posted by strbpy at 12:51 AM | Comments (0)

March 23, 2005

sands

Posted by strbpy at 04:00 PM | Comments (2)

January 19, 2005

gejang

http://gejang.x-y.net/

그림 잘 그리는 사람이 많기도 하지.

이런 스타일이 원래부터 있었던 거겠지만, 연습하면 따라할 수 있겠지만,

나는 아마 하지 않을 것이다.

.

"copy, paste 가 안되는건 다 싫어"

Posted by strbpy at 12:48 AM | Comments (0)

January 18, 2005

blackOil

dark & dry liquids in my living room, streams slow with desert wind,

i, blue beard,

is sending the secret words for penetrating chamber locks hidden behind.

Posted by strbpy at 11:18 AM | Comments (0)

November 08, 2004

돼지, 똑바로 살아, 팍

존재감 제로. 자아를 지우는 게임을 능동적으로 시작한 것도 아닌데,
이미 게임속 보드에 놓여져 있다. 이 게임은 존재감 점수 10000 에서 시작해서 0 을 향해 움직인다.

그리고 이미 stage 1 완수. 제로. 그렇군. (woman in red dress says) 이 게임은 우울증세 속에서 창작을 가능하도록 만드는 게임이 아니던가요? 아, 맞아요. 그래서 이제 그 내부에 있는 언어게임을 시작해야 한답니다. stage 2 :

수학으로 그린 그림에는 영혼의 냄새가 나지 않아요. (그걸 좋아하거나 싫어할 여지는 없어요. 이건 자아를 지우는 게임 내부에 있는 게임이니까요) 수없이 많은 rendering time 과 NS, GA 로 무장하고 fake 에 fake 에 fake 를 거듭하면서 그걸 극복. 쓸쓸할 시간은 없이, 언제나 열혈인.

blowup 된 화면에 시선이 움직이는 점을 tracking 하고, camera trx,y 에 override 후에 다시 렌더. crop. 석판화의 원리.

Posted by strbpy at 02:44 PM | Comments (0)

September 23, 2004

색연습

서로 연관성이 없는 100 개의 이미지를 나열하는 느낌이군.
(modified 10-09 그림이 못생겨서 수정)

--- +

Random data 로부터 의미있는 것을 뽑아내는 것을 무어라 불러야 할까?
1. 뭐.. 아트.
2. 야바위
3. 인생?
4. 통계

Posted by strbpy at 01:55 AM | Comments (0)

September 22, 2004

999

conti 작업중인 ani 의 주인공 concept.

Posted by strbpy at 03:47 PM | Comments (1)

September 14, 2004

burn

예전의 그림을 발견했다. 그리고 보니, 영화에 사용되었었다. 눈깜짝할 사이지만.

Posted by strbpy at 11:29 PM | Comments (0)

September 10, 2004

tower

Posted by strbpy at 12:23 AM | Comments (0)

September 06, 2004

house of multiple dimension

신건축 공모전 에 도면을 제출했습니다. 발표는 vol.56, 2005, quarterly issue of JA.

Posted by strbpy at 03:26 PM | Comments (0)

July 25, 2004

boyshow poster

2001 년 여름.

Posted by strbpy at 10:57 PM | Comments (0)

May 27, 2004

ui test

Posted by strbpy at 11:35 AM | Comments (0)

May 07, 2004

composite

처음 세 장을 만들고 그들을 합성하면 네번째 그림.

실사촬영된 화면에 얹으면 마지막 그림.

lx 전자의 ix 제품 cf 에 사용되었다.

Posted by strbpy at 12:50 PM | Comments (1)

March 06, 2004

untitled

from a dusted box.

Posted by strbpy at 11:59 AM | Comments (1)

December 29, 2003

interface


with the others.

Posted by strbpy at 11:32 AM | Comments (0)

December 27, 2003

maze


it's interesting there's an answer inside.

Posted by strbpy at 03:36 PM | Comments (0)

December 15, 2003

white sand



Posted by strbpy at 08:24 PM | Comments (2)

December 10, 2003

man in an aisle



Posted by strbpy at 12:27 AM | Comments (0)

November 22, 2003

untitled





Posted by strbpy at 05:24 PM | Comments (0)

November 21, 2003

untitled





Posted by strbpy at 03:11 AM | Comments (0)

October 16, 2003

dreamscape





Posted by strbpy at 01:20 PM | Comments (0)

October 09, 2003

삐에로




그는 나이들었고, 지쳐있다. 그가 바라보고 있는 시선쪽으로 카메라가 움직이면, 어두워졌다가,

---

방안침대위 소녀가 누워있는데 가슴쪽에 작은 구슬을 가지고 있다. 구슬에 다가가면 소녀가 손으로 잠시 구슬을 가렸다가 보여준다.

구슬안에는 눈이 내리는 풍경. 그 안에 나무와 집과 굴뚝으로부터 흐르는 연기가 보인다.

커다란 눈송이가 지나가면 창안의 모습이 보이는데 그 안에 침대. 침대위에 소녀가 있다.


(이때 노래 시작)

***** 어항에
갇혀서 소녀는
언제나 노래를
했는데 그소린

어항을 너머서
마녀의 집바깥
숲까지 들렸지

Posted by strbpy at 02:01 PM | Comments (0)

October 05, 2003

Untitled



Posted by strbpy at 12:47 AM | Comments (4)

October 04, 2003

옛날에 옛날에


만들어 두었던 이야기를 그림으로 그리려고 한다.

이야기는 이렇게 시작한다.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옛날에 옛날에
마녀의 장난감
목록중 조그만
어항이 있었다

어항속 더작은
장난감 집속엔
조그만 소녀가
살았다 어항에
갇혀서 소녀는
언제나 노래를
했는데 그소린

어항을 너머서
마녀의 집바깥
숲까지 들렸지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그림의 스타일은 이렇게 되었으면 좋겠다.
예전에 그렸던 그림 중에 이것과 유사하게.

깊이감, 디테일 등이 조금 떨어져도 상관없다.

Posted by strbpy at 01:38 PM | Comments (0)

September 21, 2003

카메라가 돌아

방의 반대쪽을 비춘다, 거기에

Posted by strbpy at 09:47 AM | Comments (0)

September 20, 2003

먼지의 해안에 있는


발전소.


그 안으로 카메라가 들어가면,



Posted by strbpy at 03:21 AM | Comments (1)

September 19, 2003

Hello from chang E

Posted by strbpy at 09:09 PM | Comments (0)